전체상품목록 바로가기

본문 바로가기

[REVIEW] 이 가방 뭐로 만들었어요? (해외배송 가능상품)

 
NEWS
상품명 [REVIEW] 이 가방 뭐로 만들었어요?
상품요약정보 가방을 만들 때 주머니 폭, 손 들어가는 방향, 어깨끈 길이. 어느 것 하나 생각하지 않고 만든 것이 없는데... 정성 다해서 준비한 선물을 아무렇게나 포장할 수 없듯 좋은 소재로 마감을 해야죠.
적립금 0원 (5%)

수량 수량증가수량감소

개인결제창을 통한 결제 시 네이버 마일리지 적립 및 사용이 가능합니다.

상품 옵션
SOCIAL
SOCIAL




가방을 만들 때 주머니 폭, 손 들어가는 방향, 어깨끈 길이. 어느 것 하나 생각하지 않고 만든 것이 없는데...

정성 다해서 준비한 선물을 아무렇게나 포장할 수 없듯 좋은 소재로 마감을 해야죠.

이번 2016 F/W 컬렉션은 로우로우에서 개발한 '로우 왁스드(RAW WAXED)'와 러기드 캔버스(RUGGED CANVAS)' 두 가지 원단으로 만들었습니다.

그래서 준비한...


이 가방 뭐로 만들었어요?





'로우 왁스드(RAW WAXED)'


캔버스에 왁스 코팅을 해서 만든 로우로우의 시그니처 원단입니다.

단단하게 짠 원단에다 왁스를 입혀서 좀 더 튼튼하게 만들었어요.

쓰다 보면 왁스도 조금씩 올라오고 색도 바래고 자연스럽게 주름도 지고 그래요. 세 달 썼을 때랑 반년 썼을 때랑 다르고 그래서 점점 변해가는 재미도 있어요.



로우 캔버스는 두부같이 생긴 R WAX랑 쿵짝이 잘 맞아요.

왁스를 샥 칠하고 헤어드라이어로 뜨거운 바람 쐬어주면 원단 속에 왁스가 슥 녹아 들어요.

왁스 코팅막이 또 생기니 물도 더 잘 튕겨내고 색도 더 깊어질 수밖에.

 


갑자기 비 내려서 당황할 때 가방 머리에 쓰고가다 젖은 가방에 물기 툭툭 털던 기억.

폭우까지 막을 수는 없겠지만 그래도 손 씻다가 튀긴 물방울, 지나가는 보슬비 정도는 거뜬하게 튕겨낼 수 있습니다.

 


로우 왁스드로 만든 로우로우 가방 세워놓고 자랑하기.





'러기드 캔버스(RUGGED CANVAS)'


캔버스 원단에 우레탄 코팅을 입혀서 손으로 만져도 보기에도 빤질빤질해요.

모서리에 찧이고 돌바닥에 슬슬 긁힐 수도 있겠지만 우레탄 코팅은 잘 벗겨지지도 않고 그 나름대로 거칠게 멋이 더해집니다.

 


물방울은 이렇게 맺혀요. 러기드 캔버스에 물 묻었을 때 가볍게 툭툭 털면 그만.

 

 

이번에는 러기드 캔버스로 만든 가방 세워놓고 자랑하기.




'로우 왁스트(RAW WAXED)'로 만든 가방 | 보러가기

'러기드 캔버스(RUGGED CANVAS)'로 만든 가방 | 보러가기